갱년기장애란 무엇인가요?
남녀 모두 태어날 때 받은 정혈과 에너지가 소실되면서 남성은 고환의 기능이 위축되고 여성은 난소의 기능이 위축되면서 폐경을 맞이하게 되고 이러한 과정에서 나타나는 신체적, 정신적인 증상을 갱년기장애라고 설명합니다.
갱년기장애의 대표적인 증상은 무엇인가요?
자궁과 간, 신장등 생식기능이 약해지면서 위로는 화기가 상승해 심장과 폐를 자극하게 되는 상열하한의 증상이 나타나게 됩니다.
상열의 증상 : 위로 열이 치솟음, 가슴답답함, 두통, 불면증, 불안감, 초조감, 우울감을 느낄 수 있습니다.
하한의 증상 : 허리의 통증, 다리와 무릎 등이 아프고 시리고, 오래걷거나 서지를 못하며 피로를 쉽게 느끼는 증상입니다.
갱년기장애 증상은 누구나 겪는 건가요?
정도에 차이일 뿐 45~55세의 대부분의 남성과 여성이 겪게 됩니다. 짧게는 6개월에서 길게는 4~5년 이상 갱년기증상으로 고통을 받는 경우도 있습니다.
갱년기장애 증상이 더 잘 나타나는 사람이 있나요?
평소 몸이 차고 혈액순환이 원활하지 못하며 자궁질환을 가지고 있는 여성들에게서 갱년기를 길고 심하게 겪게 되는 경우가 많고 남성들의 경우에도 만성소모성질환을 가지고 있거나 간, 신장 등 생식기능이 약할 경우, 스트레스가 많을 경우 증상이 심하게 나타날 수 있습니다.
갱년기장애는 폐경과 관련이 깊은데, 자가진단 방법은?
일반적으로 폐경이라해서 갑자기 생리가 멎는 것은 아니며 생리불순처럼 한 두달을 거르거나 혹은 한 달에 두 번을 하는 등의 생리변화가 오면서 특징적인 상열감과 불안감, 우울증, 불면증, 의욕저하 등이 동반될 경우 폐경임을 의심 해 볼 수 있습니다.
갱년기장애는 폐경과 관련이 깊은데, 자가진단 방법은?
일반적으로 폐경이라해서 갑자기 생리가 멎는 것은 아니며 생리불순처럼 한 두달을 거르거나 혹은 한 달에 두 번을 하는 등의 생리변화가 오면서 특징적인 상열감과 불안감, 우울증, 불면증, 의욕저하 등이 동반될 경우 폐경임을 의심 해 볼 수 있습니다.
갱년기장애는 폐경과 관련이 깊은데, 자가진단 방법은?
일반적으로 폐경이라해서 갑자기 생리가 멎는 것은 아니며 생리불순처럼 한 두달을 거르거나 혹은 한 달에 두 번을 하는 등의 생리변화가 오면서 특징적인 상열감과 불안감, 우울증, 불면증, 의욕저하 등이 동반될 경우 폐경임을 의심 해 볼 수 있습니다.
한방에서는 갱년기장애 치료를 어떻게 하고 있나요?
간, 신장, 자궁 등 생식기의 부족한 정혈과 기운을 보강함으로 이를 통해 위로 상승하게되는 기운과 열을 조절하게 됩니다. 상하의 화기운과 수기운의 순환을 도와 심신의 안정을 도모하게 되는 치료를 하게 됩니다.
갱년기장애 극복을 위한 생활수칙은?
스스로가 갱년기를 너무 의식하지 않는 것이 좋으며 부부간에 함께 할 수 있는 운동이나 취미생활을 통해서 심리적인 안정을 도모하고 긍정적인 마음으로 생활할 수 있도록 노력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갱년기장애 치료를 위해 호르몬 요법 받는 경우도 있는데 어떤가?
갱년기가 호르몬분비의 감소로 인해서 나타나는 현상이지만 이는 갱년기의 단편적인 면을 보신겁니다. 단순히 호르몬을 보충하는 개념의 소극적인 치료보다는 근본적으로 생식기를 건강하게 회복해 앞으로의 2~30년간의 황혼의 삶을 보다 건강하고 적극적으로 대처하시려는 치료와 노력이 필요합니다.
갱년기장애를 극복하는데 도움 되는 운동이나 음식은?
1. 우유 및 유제품이나 두유 등을 꾸준히 복용해 골다공증의 진행과 악화를 막는다.
2. 과일 및 채소 등을 적당히 섭취해 혈액을 맑게 한다.
3. 일정량의 단백질공급을 위해 담백한 부위의 살코기를 섭취한다.
4. 미역, 김, 다시마 등의 해산물과 생선, 멸치 등을 섭취한다.
5. 콩이나 된장, 두부 등은 피를 맑게 하고 혈액순환을 도와 상열감을 감소시켜준다.
6. 술, 담배, 카페인 등은 뼈를 악화시키는 역할을 함으로 섭취를 제한한다.
갱년기장애 환자들이 피해야 할 음식은?
1. 야채의 경우 과다섭취보다는 살짝 익혀먹는 것이 도움이 된다.
2. 속이 차고 냉한 경우 냉장과일이나 생야채를 많이 먹는 것은 도움이 되지 않는다.
3. 과다한 지방질의 섭취는 혈액을 탁하게 하여 노화를 촉진하므로 주의한다.
4. 술, 담배, 카페인 등은 뼈를 악화시키는 역할을 함으로 섭취를 제한한다.
골반근육강화운동이 도움이 된다는데 사실인가요?
남성과 여성 모두 갱년기가 되면 생식기주변의 근육과 인대들이 약해지게 되므로 대소변의 장애와 성기능장애 등이 나타나게 됩니다. 이를 예방하고 강화하기 위한 방법입니다.
골반근육강화운동
1. 똑바로 누워 무릎을 세우고 손을 아랫배 위에 올린다. 하복부에 힘을 주지 않고 항문과 질에 힘을 주며 약 5초정도 유지한 뒤 서서히 힘을 뺀다.
2. 똑바로 누워서 무릎을 세운다. 골반근육을 수축한 뒤 허리를 가능한 높이 쳐든다. 들어 올린 후 어깨, 등, 엉덩이 순으로 바닥에 내리면서 힘을 뺀다. 3~4회 반복하여 시행한다.
3. 다리를 어깨 넓이 만큼 벌리고 두 손을 테이블 위에 놓는다. 발꿈치를 들고 항문과 질을 서서히 5초정도 수축하고 반대로 서서히 5초정도 풀어준다.
이러한 과정을 하루 2~3회 정도 실시하며 1회당 15분 정도 10회 이상 반복합니다.
쪽지를 전송하고 있습니다. 잠시 기다려주세요.
쪽지보내기
받는이(ID/닉네임)
내용
쪽지가 도착하였습니다.
쪽지 내용을 읽어오고 있습니다. 잠시 기다려주세요.
--